엄마들의 방

넘 야한가요?

정혜진 | 2011.02.19 05:00 | 조회 2340

크크

울 아들 뒷 모습입니다.

여름에 마당에서 수영하고 놀다가 제 신발신고 뛰어나와 개구리 찾고 있는 모습이에요.

홀딱 벗고 대문열고 동네 돌아다니다가 동네 할머니께서 잡아와서 데려다 주시곤 합니다.

울집 대문엔 이중잠금 장치가 걸려있어요.^^

twitter facebook google+
2,326개 (1/117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김정례
1821
2015.05.13
2325
869
2016.03.22
2324
1137
2016.02.15
2323
안준모
1229
2013.08.03
1861
2012.06.13
2203
2014.01.22
임현진
1419
2014.01.16
박영환
2165
2013.09.15
1498
2013.09.12
정혜진
1988
2012.12.17
정혜진
2561
2012.08.14
2315
정혜진
1468
2012.08.14
김영미
882
2012.04.01
정혜진
2341
2011.02.19
정혜진
1379
2013.05.22
1500
2012.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