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들의 방

일생동안 만나는 세가지 사랑

| 2012.05.19 22:00 | 조회 880
일생동안 만나는 세가지 사랑 



사람이 살면서 일생동안 느끼는 사랑은
세가지로 종합해 볼수있다.

우선, 멀리 여행을 떠나는 당신을 배웅해주는
세사람이 있다고 가정해 보라.

첫번째 사람은
아침부터 당신에게
달려와 울며불며 가지 말라하고,

손을 붙들고
보고싶을 거라며 몹시 안타가워 한다.

그러나 막상 떠나려고하자
문앞가지만 배웅하고는 곧장 자신이
좋아하는 프로그램을 보기위해 TV를 켠다.

두번째 사람은
당신을 위해 아침을
준비하고, 짐을 들어준다.

공항까지 배웅하며
잘 다녀오라는 인사를 건네고는
발걸음을 돌려 직장으로 간다.

세번째 사람은
그저 묵묵히 먼 발치에서
당신의 뒷 모습을 바라본다.

당신은 그가 그자리에
있는지조차 알지 못하지만
그는 항상 당신을 그리워하고 걱정한다.

여행에서 돌아온 당신은
첫번째 사람에게 멋진 선물을 사다주고,

그와 함께 밥을 먹고, 놀이공원에 간다.
당신은 그와 함께 있는것만으로도 행복하다.

그리고 두번째 사람을 만나면 포응을 하고,
그의 손에 있는 짐을 나눠들고

그가 회사에서 실적을 올린 일을 축하해주며,
그가 옆에 있어주는
사실을 크나큰 행운으로 생각한다.

마지막으로 세번째 사람을 만나면
조용히 미소만
지을뿐 마땅히 할말을 찾지 못한다.

이번에는 당신이
그들을 차례로 잃었을때 상황이다.

첫번째 사람을 잃으면 당신은
한동안 인생의 낙을 잃은듯 침울해 하다가

얼마 지나지 않아 곧
어디선가 비추는 한줄기 빛을 발견하고
새로운 여정을 시작한다.

두번째 사람을 잃으면 당신은
든든한 어깨를 잃은듯 낙담하지만
이 또한 얼마 지나지않아 극복한다.

세번째 사람을 잃으면
처음에는 무감각하다가

어느날 문득 그를 잃은 날부터
당신의 영혼이 방황하기 시작햇으며,

가슴속에서 영원히 채워지지 않을 공백이
생겼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첫번째 사람이 준것은 언어이고,
두번째 사람이 준것은 시간이고
세번째 사람이 준것은 생명이다.

첫번째 사람은 자녀, 풋사랑이다.
두번째 사람은 친구, 중년의 사랑이다.
세번째 사람은 부모, 반려자, 영원의 사랑이다.

이 세가지 사랑중에
무엇이 더
아름답고 소중한 것인지는 따질수 없다.

세가지 모두
우리에게 반드시 필요한 것이기 때문이다.


-좋은글 중에서-

twitt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