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들의 방

기쁜 소식~~~^^

김정례 | 2011.01.20 10:00 | 조회 997

안녕하세요~~~

 

다들 아시죠???  울아파트 옆동 사는 아지매~~~ㅎㅎㅎㅎ

그 예장나무님께서 드뎌 애국의 길로 접어들었습니다.

오늘 아침 6시 45분에 아주아주 이쁜....꿈에도 그리던 딸아이를 품에 안았다네요~~~

전요....예정일이 8월 15일이란걸 열두번도 더 들었지만...매번 그걸 까먹고 이십며칠인줄 알고.......오늘이나 내일 애 낳기전에 두집 모여서 고기나 한사발 구워먹을려고 했었어요.....ㅜ.ㅜ

가까운 이웃사촌이 어쪄고 하는 말~~ 저에게는 해당사항이 없나봐요.....미안하게.....

 

마음으로야 무진장 축하 하지만....으아~~ 날 더운데 얼마나 고생이 많을지~~

아무튼 산모도 아기도 건강하게 퇴원 잘 하길 바라고......

곱고 이뿌게....아이 잘 키우시길~~~

 

(이제 느그집에 놀러 못가긋다~~~ㅋㅋㅋㅋ 고생 해래이~~~오늘 못먹은 고기...나중에 꼭 먹자~~ㅎㅎㅎㅎ)

축하 한데이~~~~^^

 

 

 

 

 

 

 

짐 챙기러 잠깐 집에 왔는데......휑한 화장실 보니.......ㅋㅋㅋㅋ

전 문짝 고르러 떠나요~~~

 

twitter facebook google+
2,326개 (11/117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182
2011.12.16
2331
2011.12.18
994
2011.12.17
1253
2011.12.16
955
2011.05.18
1743
2011.05.17
김정례
998
2011.01.20
김정례
938
2011.01.04
898
2010.11.22
1635
2010.11.19
757
2010.04.16
1552
2010.03.20
1172
2010.03.18
1205
2010.03.16
1637
2010.02.20
652
2010.02.20
1567
2010.02.19
860
2012.03.17
528
2012.03.16